아래는 지난 1월7일 공개된 로이터 연구소의 보고서 'DIGITAL NEWS PROJECT JANUARY 2021 - Journalism, Media, and Technology Trends and Predictions 2021'의 요약문만을 허락없이 번역한 것입니다. 'CC-BY' 라이센스이므로 출처만 표기한다면 여기에 번역해 소개해도 무방하다고 판단했습니다.

로이터 보고서의 품질이나 신뢰 등을 감안할 때 이들이 생산한 보고서는 국내 언론계 종사들에게 도 빨리 전달되는 것이 이롭다고 생각했습니다. 다소 거친 번역이긴 하나 관련 정보를 필요로 하는 분들에게 더 빨리 전달하고 싶은 마음에 이렇게라도 소개를 해봅니다.  

번역이 어색한 부분이 있습니다. ceo@mediagotosa.com으로 지적해주시면 곧장 수정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요약

2021년은 COVID-19의 충격 이후 심오하고 급격한 디지털 변화의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봉쇄와 다른 제약들이 오래된 관습을 깨고 새로운 습관을 만들어 냈지만, 이러한 변화가 얼마나 근본적인 것인지 알게 되는 것은 올해가 되어서일 겁니다. 우리들 중 많은 이들이 '정상'으로의 복귀를 갈망하는 반면, 물리적 환경과 가상이 새로운 방식으로 공존하는 세상으로 조심스럽게 부상함에 따라 현실은 달라질 것입니다.

올해는 또한 언론사들이 구독과 전자상거래로 눈을 돌리고 있는 경제 구조 개편의 한 해가 될 것입니다. 이 두 가지 미래 지향적인 비즈니스 모델은 대유행으로 인해 과급되었습니다. 불확실성이 거의 모든 곳에서 저널리즘에 대한 수용자들을 증가시켰지만, 인쇄 수익이나 디지털 광고에 계속 의존하는 언론사들은 통합, 비용 절감 및 봉쇄로 인해 힘든 한 해를 맞고 있습니다.

거대 기술 플랫폼의 경우, 이 팬데믹은 언론의 자유에 대한 한계가 어디에 있어야 하는지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만들었습니다. 생명이 위태로운 상황에서, 그리고 규제의 위협 하에, 유해하고 신뢰할 수 없는 콘텐츠에 대한 더 많은 개입과, 신뢰할 수 있는 뉴스 브랜드에 대한 더 큰 중요성 그리고 더 큰 재정적 지원이 예상됩니요. 연말이 되면, 저널리즘은 인터넷에 게재된 많은 정보와 조금은 더 분리될 수 있을 겁니다.

인공지능(AI)과 같은 신기술도 올해 언론업계를 포함한 많은 산업에서 효율성과 자동화를 가속화할 것입니다. 하지만 AI가 R&D 실험실에서 실제 애플리케이션으로 옮겨가면서, 우리는 AI가 사회에 미치는 영향, 즉 변화의 속도, 투명성과 공정성에 대한 더 뜨거운 논쟁이 예상됩니다.

미디어 리더는 한 해를 어떻게 전망하고 있을까?

  • 편집자, CEO 및 디지털 리더들 중 3/4(76%)이 COVID-19가 디지털 전환 계획을 가속화했다고 말합니다. 이 비즈니스 계획에는 더 많은 원격 작업과 독자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로의 급속한 전환이 포함돼 있습니다.
  • 디지털 구독 추진은 디스플레이 광고 또는 네이티브 광고 모두보다 더 '중요하거나' '매우 중요한' 수익축이라고 76%가 평가했습니다. 그 역은 우리가 2018년에 마지막으로 질문을 했을 때까지만 해도 사실이었습니다. e커머스와 이벤트는, 핵심 테마로 설정된 수익다각화와 함께 그 다음으로 가장 중요한 우선 과제였습니다. 언론사들은 평균 4개의 서로 다른 수익원이 올해에 '중요하거나' '매우 중요할 것'이라고 응답했습니다.
  • 전반적으로 대다수의 설문조사 대상자(73%)들은 앞으로의 회사 전망에 대해 자신한다고 답했지만, 저널리즘의 미래에 대해 자신한다는 응답자는 53%로 이보단 적었습니다. 이 같은 우려는 잘못된 정보 및 허위 정보의 증가, 언론인에 대한 공격, 소규모 및 지역 출판물의 재정적 지속가능성 등과 관련이 있습니다.
  • 작년 이맘때보다 정부 지원에 대한 언론사들의 신뢰도가 다소 높아진 것 같습니다. 3분의 1 이상(36%)은 정책 개입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했으며 이는 12개월 전에 비해 두 배나 증가한 수치입니다. 약 절반(47%)은 개입이 아무런 차이를 낳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으며, 17%는 한발 더 나아가 개입이 상황을 더 악화시킬 수 있다고 답했습니다.
  • 플랫폼들이 올해 뉴스 콘텐츠에 대해 일부 언론사들을 대상으로 상당한 금액을 지불하기로 되어 있는 상황에서, 그들의 성과물을 어떻게 배분해야 하는지에 대해 의견이 분분한 상황입니다. 응답자 중 약 절반(48%)은 소수의 '고품질' 뉴스 기관만 돈을 받아야 한다고 생각했으며, 1/3(32%)은 대부분의 언론사가 지불할 수 있는 사용 정도에 기반한 시스템을 선호했습니다. 콘텐츠 라이센스 및 혁신에 대한 추가 비용 지원에도 불구하고, 언론사들는 기술 및 소셜미디어 플랫폼이 저널리즘을 지원하기 위해 여전히 훨씬 더 많은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 정치적, 사회적 양극화가 심해지는 시대에 저널리즘의 공정성과 객관성에 대한 전통적인 관념이 압박을 받고 있으며, 올해는 더 많은 편파적인(partial) 뉴스 매체가 선보일 예정입니다. 그럼에도 다수의 선임 편집자들을 포함한 설문조사 대상자들 중 대다수는 공정성의 개념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말합니다. 동시에, 거의 절반(48%)은 중립성이 말이 안되는 정치적, 사회적 이슈라는 데 동의합니다.
  • 더 혁신적인 문화를 만드는 것은 많은 디지털 리더들이 여전히 중요하게 몰두하고 있는 과제입니다. 하지만 가장 좋은 아이디어가 항상 위로부터 나오는 것이 아니라는 것이 드러났습니다. 저희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상위 리더십에서 나온다는 응답이 26%에 불과한 것에 비해, 수용자 및 데이터 인사이트(74%), 다학제팀(68%), 다른 미디어 기업으로부터의 학습(48%)이 새로운 아이디어를 창출하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 저희의 설문조사는 또한 디지털 혁신을 조정하고 형성하는데 있어 프로덕트 관리자가 수행하는 중요한 역할도 보여줍니다. 10명 중 9명 이상(93%)은 이 역할이 중요하다고 답했지만, 절반 미만(43%)만이 회사에서 그 역할을 잘 이해하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 미디어 기업들은 보다 개인화된 경험을 제공하고 생산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방법으로서 AI에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 샘플의 3분의 2(69%) 이상이 향후 5년간 5G(18%)나 새로운 기기 및 인터페이스(9%)보다 이 기술들이 저널리즘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AI가 대형 언론사들에게 불균형적으로 혜택을 줄 것이라고 생각했고 다른 언론사들을 냉대를 받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우리를 놀라게 한 다른 것들

  • 1년 동안의 봉쇄와 이동 제한이 끝난 뒤 대면 접촉에 대한 갈증을 예상할 수 있습니다. Zoom 피로가 시작되면서 올해 실삶(Real-life) 이벤트가 다시 시작될 예정입니다.
  • 기자들은 더 많은 대면 보도를 제공하는 기술로 더 자유로워지면서, 사무실 밖으로 더 빠져나갈 것이며, 커뮤니티에 더 많이 포함될 것입니다.
  • Subscack과 같은 구독 중심의 플랫폼이 틈새 시장에서 활동하는 탁월한 저널리스트의 가치를 입증해줌에 따라 인재의 몸값이 상승할 것입니다. 스타들과 다른 이들 사이의 임금 격차 증가가 뉴스룸에서 새로운 긴장을 일으키게 될까요?
  • 온라인 비디오는 초-정파적인 의견 주도 채널과 YouTube 및 Spotify와 같은 플랫폼을 통해 배포되는 비디오 팟캐스트 증가와 더불어, 허위정보에 대한 주요 우려의 핵심이 되고 있습니다.
  • 정치인들이 허위정보에 대한 우려를 이용하여 언론의 자유에 대한 제한을 강화하려 함에 따라, '책임 저널리즘'은 계속해서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경향은 일부 자유민주주의 국가에서도 분명히 드러날 것입니다.
  • 콘텐츠 및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강력한 혁신으로 오디오는 뉴스 미디어의 중심이 되고 있습니다. 유료 팟캐스트 및 플랫폼 지불 모델에 대한 집중도가 높아짐에 따라 수익화 옵션의 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 5G 서비스의 개시는 웨어러블과 스마트 글라스를 포함한 새로운 디바이스의 확산과 함께 전 세계적으로 속도를 높일 것입니다. 이 모든 상황은 언론사가 점점 더 많은 장치와 배포 채널에 걸쳐 콘텐츠와 브랜드를 가져오는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는 것을 암시합니다.